순종의 제사

묵상한 말씀 : 히브리서 10:1~10

1. 히븨리서 저자는 율법의 한계를 명확히 말한다. 율법은 앞으로 다가올 것의 그림자일 뿐이라는 것이다. 반대로 말하면 실체는 따로 있다는 것이다. 율법은 그 실체가 아니다. 그렇기 때문에 해마다(때마다) 끊이지 않고 똑같은 방식으로 제사를 드려야 하고, 그렇게 한다고 해서 제사에 참여하는 자들을 결코 온전하게 만들 수 없다는 것이다. 만약 율법으로 온전해질 수 있다면 왜 계속해서 반복적으로 제사를 드리겠느냐고 묻는다. 하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다. 율법으로는(정확히 말하면 율법이 제시하는 제사 방법으로는) 단번에 정결하게 되지 못한다는 것이다. 히브리서 저자는 이런 문제를 ’기억’으로 설명한다. 해마다 대속죄일에 드리는 대제사장의 제사 – 모든 백성들의 죄를 속하기 위해 지성소에 들어가 제물의 피를 뿌리는 행위 자체가 죄의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지 못한다는 증거이며, 그것을 통해 다시 죄를 생각나게 한다는 것이다. 결론은 황소나 염소의 피가 죄를 온전하게(근본적으로) 제거하지 못한다는 것이다. 그것은 제한적이다.

2. 이런 문제를 근본적으로, 본질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서 예수 그리스도께서 오셨다. 히브리서 저자는 이것을 설명하기 위해 시편 40:6~8을 인용한다. 이것은 단순히 하나님 앞에서 드리는 다윗의 고백일뿐 아니라 예수님의 직접적인 고백이며 결단이다. 그 내용은 두 가지이다. (1) 하나님은 동물의 제사 – 그것이 번제이든 속죄제이든 – 을 기뻐하시지 않으신다. (2) 그렇기 때문에 율법 책에 기록된 대로 하나님의 뜻을 행하기 위해서 예수님이 직접 오셨다는 것이다. 다시 말하면 율법에 정해진 제사를 드리는 것으로는 하나님을 기쁘시게 할 수 없기 때문에 예수 그리스도께서 친히 자신의 몸으로 하나님의 뜻을 행하기 위해서 오셨다는 것이다. 우리는 이것을 통해 한 가지를 명확하게 정리해야 한다. 하나님이 뜻은 ‘순종’이다. 하나님의 뜻을 행하는 것이 하나님이 원하시는 것이고 기뻐하시는 것이다. 죄는 불순종이다. 불순종은 단지 무엇을 행하였느냐 행하지 않았느냐의 문제가 아니라 관계이다. 하나님과의 관계가 깨어지고 멀어졌기 때문에 불순종하게 되었다.

3. 그러므로 시편 40편의 말씀을 인용하면서 강조하는 포인트는 바로 ‘순종’이다. 하나님이 제물과 헌물과 번제와 속죄제를 원하지도 않으시고 기뻐하지도 않으신다. 대신 하나님이 원하시고 기뻐하시는 것은 그 분의 뜻을 행하는 것, 순종하는 것이다. 예수님이 오신 이유가 여기에 있다. 예수님은 불완전한 첫 번째 것을 폐기하고, 완전한 두 번째 것을 세우시기 위해 오셨다. 그것을 성취하고 완성하시기 위해서 친히 육체로 오셔서 자기의 몸을 드리심으로 우리를 하나님 앞에서 거룩하게 하셨다. 그러므로 거룩이란 어떤 상태만을 말하는 형용사가 아니다. 거룩이란 순종을 동반하는 동사이다. 소극적으로 죄를 용서하는 것으로 시작하지만, 적극적으론 하나님의 뜻에 자신의 몸을 온전히 드리는 순종을 말한다. 예수님은 자신의 몸을 드려 그것을 이루셨다면, 우리는 그 은혜와 사랑을 경험한 자로서 다시 우리의 몸을 드려 삶속에서 하나님의 뜻에 순종해야 한다. 그저 예수님의 희생을 볼모 삼아 우리의 죄만을 해결하려고 하는 것은 하나님의 뜻이 절대 아니다.

4. 다시 말하지만 죄의 용서와 해결이 최종 목적이 아니다. 그것이 중요하긴 하지만 단지 죄의 용서만을 위해서 예수님이 오신 것이 아니라는 말이다. 진짜 목적은 하나님의 뜻에 온전히 순종하는 것이다. 하나님의 기쁨이 되고 즐거움이 되는 삶을 선택하고 결정해서 그렇게 살아가는 것이 하나님이 기대하시고 원하시는 것이다. 율법은 우리를 정죄하고 비난하며 죄를 드러내고 고발하지만, 그 죄의 문제를 근본적으로 완전히 해결해 주지는 못한다. 예수님이 오신 것은 죄의 문제뿐만 아니라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삶을 살게 하기 위함이다. 우리는 이것을 놓치면 안 된다. 십자가가 단순히 사죄와 용서의 메시지만 있는 것이 아니다. 십자가를 통해서 하나님 앞에 순종하는 삶으로 나아가야 한다.

(Visited 30 times, 1 visits today)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