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앙생활의 본질과 핵심

묵상한 말씀 : 여호수아 22:1~9
나에게 주시는 말씀 : “여호와의 종 모세가 너희에게 준 명령과 율법을 잘 지켜 행하라. 너희 하나님 여호와를 사랑하고 항상 그분의 길로 다니고 그분의 계명을 지키고 그 분을 꼭 잡고 너희의 마음과 영혼을 다해 그분을 섬겨야 한다.” (5절)

1. 열두 지파들이 제비를 뽑아 기업(땅)을 분배했고, 도피성을 정했으며, 레위 지파에게도 거할 성이 분배되었다. 이렇게 함으로 커다란 그림을 다 그린 셈이다. 나머지는 각 지파와 가문들이 이루어가야 할 영역이다.

2. 그러자 여호수아는 르우벤과 갓과 므낫세 지파를 불러 그들이 기업으로 얻었던 요단강 동쪽 땅으로 돌려보내며 칭찬(격려)과 축복과 당부의 말을 전한다.

3. 칭찬 : 이미 요단강 동편에서 기업을 얻었지만, 다른 지파들 사람들과 함께 요단강을 건너 서쪽 땅을 점령하는데 함께 동행해 주었다. 여호수아는 그런 그들의 헌신과 순종, 연합을 칭찬하고 격려한다(3절).

4. 축복 : 그들을 돌려 보내며 그들의 순종과 헌신의 삶에 걸맞는 안식을 주실 것과 새롭게 얻는 기업에서 시작할 삶을 축복한다(4, 8절).

5. 당부 : 그러면서 여호수아는 신앙생활의 핵심이 무엇인지 명확하게 정의하며, 요단강 서편 땅으로 가더라도 그런 신앙생활을 하라고 당부를 한다. 그렇다면 여호수아가 말하는 신앙생활의 핵심, 본질은 무엇인가?

(가) 하나님 여호와를 사랑하라. to love the LORD your God.
(나) 항상 그 분의 길로 다녀라. to walk in obedience to him.
(다) 그 분의 계명을 지켜라. to keep his commands.
(라) 그 분을 꼭 잡아라. to hold fast to him.
(마) 너희의 마음과 영혼을 다해 그분을 섬겨라. to serve him with all your heart and with all your soul.

6. 많은 사람들은 신앙의 본질이 무엇이냐고 물어보면, 하나님의 말씀을 지키고 순종하는 것이라고 말한다. 하지만 그것은 진짜 본질이 아니다. 진짜 본질은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이며, 사랑함으로서 그 분의 길을 걸어가는 것이다. 그럴 때 하나님의 계명(율법, 말씀)에 순종하는 삶을 살아가게 된다. 이것을 다시 세 가지 단어로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하나님(God) – 길(Way) – 계명(how to)

7. 그 중에 가장 본질은 하나님을 마음과 영혼을 다해 사랑하는 것이며, 그 분만을 붙잡고 좇는 것이다. 우리의 첫 번째 초점은 말씀이 아니다. 우리의 첫 번째 초점은 하나님 그 분이다. 그 분을 전심으로 사랑하고 온전히 좇을 때, 그 분의 길을 알게 되고, 그 길을 걸어갈 때 말씀에 순종하는 삶을 살게 된다.

8. 이것은 구약이나 신약이나 동일하다. 많은 사람들이 이 점을 오해한다. 구약은 종교적인 율법 준수만을 강조하고, 신약은 그렇지 않다는 식으로 말이다. 아니다. 구약이든 신약이든 모두 동일하게 강조하는 것은, 하나님 그 분을 전심으로 사랑하고 좇는 것이다. 그럴 때 그 분의 길을 걷게 되고, 그 분의 말씀에 순종하는 삶을 살게 된다. 그것이 신앙생활의 본질이고 핵심이다.

9. 여호수아는 그것을 당부하고 있다. 하나님의 주신 기업(땅)에서 그런 삶을 살라는 것이다. 그럼 참된 안식과 복이 하나님으로부터 주어진다는 것이다. 반대로 그것을 놓치면 아무리 비옥하고 좋은 땅에 거할지라도 실패와 좌절, 타락의 길을 걷게 될 것이라는 것이다.

10. 다시 신앙의 본질이 무엇인지 바로 이해하자. 어떤 종교적인 행위를 했느냐 하지 않았느냐를 떠나서 가장 먼저 하나님만을 사랑하고 섬기고 따르자. 그것이 없는 행위는 종교로 전락하고 율법주의를 낳게될 뿐임을 기억하자. 하나님이 기대하시는 삶은 하나님을 사랑하고, 그 분의 길을 걷고, 그 분의 말씀에 온전히 순종하는 삶임을 기억하자.